경북일간뉴스

구미시, 25억 규모 전선지중화 사업 선정…금리단길 활성화 기대

김우찬 | 기사입력 2023/11/06 [12:39]

구미시, 25억 규모 전선지중화 사업 선정…금리단길 활성화 기대

김우찬 | 입력 : 2023/11/06 [12:39]

  © 경북일간뉴스


구미시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한 2024년도 전선지중화 사업(그린뉴딜공모) 공모에 선정됐다.

 

총사업비는 25억 원으로 공기업‧국비 19억 원과 시비 6억 원을 투입하며, 구자근 국회의원은 구미시와 함께 지역 현안에 대해 논의하고 해결 방안을 찾는 등 적극적인 활동을 펼쳤다.

 

이번에 선정된 구역은 금리단길 보행환경개선 1구간(구미여중~원평동 401-11, 300m)으로 2024년 3월 한국전력공사 및 통신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구미여중부터 금리단길(금오산로22길)의 공중 배전 선로를 지중화해 구미여중, 구미초, 경상북도교육청 구미도서관을 이용하는 학생들의 보행 안전을 확보하고, 선주원남동 도시재생 보행환경개선 사업과 연계해 도로다이어트(도로 폭의 감소, 인도 폭의 증가)로 경관을 개선하는 등 보행자들이 걷기 좋은 환경을 조성한다.

 

앞으로, 시는 보행환경개선 1구간에 이어 2구간(원평동 401-11~구미역후 광장, 200m)도 조성해 금리단길 주 도로 전체를 지중화해 특화 거리를 조성할 계획이다.

 

또한, 지난 5월 선정된 행정안전부 주관의 「생활권 단위 로컬브랜딩사업」 으로 지역의 특색을 더해 금리단길을 더욱 활성화할 방침이다.

 

김장호 구미시장은 “이번 전선지중화 사업과 함께 금리단길을 특화 거리로 조성하고 구미의 대표 거리로 만들어 상권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kwch0318@hanmail.net/김우찬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