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일간뉴스

경북도, 3년 만에 현장에서 사과 홍보행사 열어

김우찬 | 기사입력 2022/11/28 [11:50]

경북도, 3년 만에 현장에서 사과 홍보행사 열어

김우찬 | 입력 : 2022/11/28 [11:50]

  © 경북일간뉴스


경상북도는 지역 사과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소비자들이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2022 경북사과 홍보행사’를 지난 25일부터 27일까지 대구스타디움 서편광장에서 개최했다.

 

올해로 17번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GYEONGBUK APPLE’S BACK(경북사과가 돌아왔다)”라는 주제로 대구시민을 찾아 경북도와 사과주산지시군협의회(15개 시군)가 주최하고 대구경북능금농업협동조합이 주관했다.

 

현장을 방문하는 시민들에게 지역 15개 사과주산지 시군*에서 생산한 사과를 직접 맛보고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할인판매행사(6000원/2.5kg)를 실시했다.

* 포항, 경주, 김천, 안동, 영주, 영천, 상주, 문경, 군위, 의성, 청송, 영양, 영덕, 예천, 봉화

 

행사기간 농가에서 직접 생산한 다양한 품종의 사과와 메시지를 담은 문자 사과 등을 한 눈에 볼 수 있는‘경북사과 명품관’을 운영했으며, 사과 다트 게임, SNS 경북사과 먹자, 페이스 페인팅, 버스킹 공연 등 다양한 체험·부대행사를 마련해 행사장을 찾는 관람객에게 즐길거리도 제공했다.

 

아울러, 행사장을 직접 방문하지 못하는 분들을 위해 지난 21일부터 27일까지 경북 고향장터 사이소(www.cyso.co.kr) 및 네이버 스마트스토어에서 온라인 판매(10,000원/3kg)도 진행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코로나19 방역 완화 조치로 3년 만에 사과 홍보행사가 소비자들을 직접 찾아갔다”면서 “이번 행사가 농민들과 소비자들이 풍성한 수확의 기쁨을 함께 나누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경북의 사과 생산현황은 2만955ha, 30만9000톤으로 전국 생산량(51만6000톤)의 60%를 점유할 정도로 전국 최대의 사과 주산지이다.

 

 

kwch0318@hanmail.net/김우찬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별 뉴스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