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한국산업인력공단 경북서부지사 개청식 개최

김우찬기자 | | 기사입력 2020/09/08 [10:55]

구미시, 한국산업인력공단 경북서부지사 개청식 개최

김우찬기자 | 입력 : 2020/09/08 [10:55]

  © 경북일간뉴스


한국산업인력공단(이사장 김동만)은 지난 7일 오후 2시 구미첨단의료기술타워 2층에서 한국산업인력공단 경북서부지사 개청식을 개최하였다.

 

이 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자 출입자 사전 발열측정 및 엄격한 사회적 거리두기 속에서 장세용 구미시장을 비롯해 지역의 전․현직 노사민정 관계자와 대학․특성화고 등 주요 교육기관장, 기업대표 등 40여명의 내․외빈만을 초청하여 진행하였다.

 

공단의 기존 경북지역의 지사로는 북부권의 경북지사(안동), 동부권의 경북동부지사(포항)만이 있어 구미와 김천 등 서부지역 수요자는 공단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를 받기 위해 원거리의 불편이 있었으나 이번 지사 개청으로 경북서부 지역민들도 가까운 곳에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경북서부지사가 구미에 신설되어 구미시민을 비롯한 경북서부권역의 수요자들이 편리하게 인적자원개발 종합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되었으며, 기업 유치와 고용 창출에도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는 환영사로 지사 개청을 반겼다.

 

김동만 한국산업인력공단 이사장은 “지사 신설은 73만여명의 지역민과 5만 7000여개 사업체에 서비스 이용 편의성을 개선하여 직무능력 강화를 위한 직업훈련, 자격시험 등 인적자원 개발 서비스를 쉽게 폭넓게 이용할 수 있게 되었으며 지역 사회의 일자리 지원과 기업 경쟁력 강화를 통해 지역발전에 공단이 큰 역할을 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였다.” 라고 했다.

 

앞으로 한국산업인력공단 경북서부지사는 지역 내 근로자 평생학습지원, 직업능력개발훈련 실시, 국가자격시험, 숙련기술장려 및 고용촉진, 외국인근로자 고용지원 등 관련 사업을 추진함으로써 경북서부 지역에 산업인력양성 및 수급의 효율화를 통해 지역성장과 발전을 도모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kwch0318@hanmail.net/김우찬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